클랜 대문이미지

  • 로그인 시 클랜 정보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.

게시판 등록

      연재마당

헤어진다는 거 상상하기도 싫었어.
하지만 영원한 것은 없으니 어쩔 수 없다고 생각하는 편이 마음이라도 편하겠다.
그럼 "헤어짐도 영원하지 않겠지" 하는 기대감에 부풀어 너를 또 그리워하게 되겠지.
그런데 헤어지는 건 영원할 수 있더라.
그래도 영원한 건 있더라.
그것처럼 우리 행복했던 추억도 영원할 수 있다는 것만을 기억해줬으면 좋겠어.
그냥 추억은 추억으로 남았을 때 가장 아름다운 법이니 가장 아름다운 나이에
나를 만나준 너에게 고마움을 전할 뿐이야.
< PREV 목록 NEXT >